햇수로 6년째 연애 중이었던 스물 여섯 여자들이 스물 일곱이 되었지
그러니까 이 포스팅은 이걸 먼저 봐야 함
그 때 그 여자들은 지금 뭘 하고 있나? 

먼저 여자1.
아니면 말고가 정말 아니면 말게 되었음
작년 연말에 우리에게 기별도 없이 직업군인 남자친구와 정리했음 
그러고나서 문제는 또 우리에게 기별도 없이 그 전부터 살랑살랑 썸씽있고 어떻게 생각하면 그 전 남친이랑 만나면서부터 할 거 안 할 거 적당히 다한 브랜뉴남자와 사귐 
사실 이 브랜뉴남자는 브랜뉴라 하기엔 이미 전남자친구과 헤어지기 전에 우리랑 만난 적도 있다? 
하여간에 크리스마스 시즌 조금 전에 헤어져 놓은 터라 내딴에는 얘가 크리스마스 연말을 어찌 보내고 있나 해서 생전 안하는 안부문자를, 잘 지내지 마음 편히 써라 라는 내용의 문자까지 보냈건만 
알고보니 내가 제일 비루한 크리스마스를 보냈음(연구실에서 닥치고 레포트 썼던 지난 연말 후 다시 생각하니 또 눈물이...)

여자2.
연하남과 불타오르는 사랑을 하는가 싶더니 생각보다 빠른 속도로 헤어졌음 
연애 시작 10년만에 처음으로 본격 솔로 생활에 돌입. 
마침 또 잠깐 고시생 생활을 해야하는 타이밍이라 이게 또 묘하게 갠춘했음
솔로 생활이 체질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잘 지냄 
물론 그 와중에 방콕 가서 만난 미국남이랑 뭔 때아닌 장거리 연애 같은 스카입+국제전화 연애라든지; 그 남자가 또 한국에 왔다든지; 하는 그런 소소한 연애 생활 또 즐기지 아니할 수 없지만.. 뭐 하여간에 오피셜리 솔로임

여자3. 
평일용 동기남친이 여자친구와 얼마 전에 헤어짐. 
고로 2:2라고 해야할지 하여간 사각관계에 균형이 깨짐 
펄스트와 세컨은 엄연히 다르거늘 평일용이 자꾸 세컨으로서의 자각이 희미해져 곤욕을 치루고 있음 
하지만 또 자기에게 목매는 상황이 싫지는 않은 그런 상황 
제발 바라기는 올 한 해, 부디 주말용 조강지부 남친에게 이 모든 상황이 걸리지 않기만을 바람 

여자4는 또 나. 
7년차 연애에 돌입했음
12월 31일에서 1월 1일로 넘어가는 날 밤에 머리털 나고 태어난 모든 시간 중 22.2%를 지금 남자친구와 같이 보냈다는 사실에 거의 식겁했음 
오래 사귄 줄은 알았지만 22.2%라니 후 
이건 정말 돼단함 
우리 정말 상줘야 함
하지만 누가 줄 사람이 없으니 스스로 줘야함
그런 의미에서 영덕 대게를 상으로 줍시다 어때? ㅎㅎㅎㅎ

by 아애 | 2011/01/20 23:47 | 트랙백 | 덧글(12)
트랙백 주소 : http://monchemin.egloos.com/tb/39519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DJ at 2011/01/21 07:33
그렇게 되었군. 여자 3은 살짝 궁금하던찰나였는데.. ㅋㅋㅋㅋㅋ 결혼식날 가지는 못하겠지만 ㅡㅡ 그래도 축의금은 보내야하니께 ㅋㅋㅋㅋㅋ 오늘 드디어 미향이가 온다. 지금 시카고로 오는 비행기안이여. (혹은 이미 시카고에서 기다림을 즐기고 있거나 ㅋㅋ)
Commented by 아애 at 2011/01/21 21:05
ㅁㅈ이는 당분간 결혼할 생각 전혀 없던데? ㅋㅋㅋㅋ
축의금 걱정은 한참 뒤로 미뤄도 될 듯
Commented by 완이 at 2011/01/21 09:43
역시 다른 사람 연애 이야기가 재밌어 ㅋㅋㅋㅋ
Commented by 아애 at 2011/01/21 21:05
완 얘기도 좀 재밌는데? ㅋㅋㅋㅋ
월요일에 뿜읍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들어보고 재밌으면 포스팅 ㄱㄱ ㅋㅋㅋㅋㅋ
Commented by namit at 2011/01/21 11:52
주인공들 다 여기 블로그 오시는거?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아애 at 2011/01/21 21:05
아래 한 명 왔다 ㅋㅋㅋㅋㅋ
Commented by She at 2011/01/21 18:05
멍하니 살랑살랑 돌아다니다 기절함ㅋㅋㅋㅋㅋㅋ푸하하ㅏㅎ하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아아ㅏㅏㅏㅏ악
Commented by 아애 at 2011/01/21 21:06
훗 이 정도 가지고 뭘 ㅋㅋㅋㅋ
Commented by namit at 2011/01/23 15:42
이 블로깅 은근 중독성 쩌는 것 같음. 계속 다시 바라보게 만드는 이쁜이다리같은
그렇게 정독하게 만드는 미친 매력같은거.ㅋㅋㅋㅋ
Commented by 아애 at 2011/01/25 11:22
넌 그냥 날 좋아합니다 ㅋㅋㅋㅋ
Commented by 오갱 at 2011/02/13 13:26
역시 남연애얘기는 재밋군. ㅋㅋㅋ
Commented by 아애 at 2011/02/13 21:28
너 얘기도 재밌을텐데 ㅋㅋㅋ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나는 나의 길을 간다
by 김첨지
Calendar
카테고리
전체
la vie continue
brouillon
ebenezer
최근 등록된 덧글
미드 보면서도 저 대사 ..
by 김첨지 at 05/14
영어 책을 읽어봐
by 솝 at 05/14
이미 추리소설도 시도해..
by 김첨지 at 05/13
그럴땐 역시 추리소설!
by 로로 at 05/13
쇼미더머니 안봐서 뭔 ..
by 김첨지 at 05/01
이글루 파인더

태그
밀레 무라카미하루키 번역 compte_rendu 크로스핏 아Q정전中 papier-modelle 결심따위에너지낭비구나 무라카미라디오 넷플릭스 부산 라오스 2012프로야구 지정생존자 수영 다시는하지않겠다ㅋㅋㅋ 요가녀again 양복이야기 GFM 심윤경 뚝뚝 고향 운동 루쉰 아이폰으로 사진 통역 기억할것 통역사 인생의큰깨달음
전체보기
rss

skin by zodiac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