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1. 
요즘 집에 유일하게 끊이지 않고 채워두는 술은 맥주 뿐이 없다. 
와인을 끊이지 않게 쟁여두던 머나먼 시절도 있었으나... 

어제 저녁먹고 캔맥주를 냉장고에서 꺼내서 엄마랑 같이 마시는데 둘이 짠- 하고 첫 잔을 마시는 순간...! 
와.... 벌떡벌떡벌떡..... 넘나 시원하고 맛있었던 것! 진정 여름이 왔구나 하고 느낀 순간이었다. 
여름은 역시 맥주야. 이러다 다시 공기가 쌀쌀해지고 가을이 다가오면 이렇게 맛있는 맥주는 또 1년을 기다려야 하니 부지런히 마시자. 


2. 
다음주면 일단 바쁜 일정들이 마무리가 된다. 
그럼 그 이후에 책번역에 매진할 계획으로 5월 한 달 동안은 구직 사이트에 일체 들락날락거리지 않았으나 어젯밤 또 오랜만에 구직사이트 투어를 했고 몇 군데 이력서를 보냈다. 
되도 좋고(밤새서 번역을 한다) 안되도 좋고(밤 안새고 번역을 한다) 

이런 장치를 나 혼자 만들어두는 나날들. 이것이 프리랜서의 설움이자 최대 장점이겠지. 

여름 비수기가 두려운 와중에 어제 이력서 낸 곳 중에 꼭 한 곳은 정말 하고픈 일이 하나 있는데, 그 일이 나에게 와줄 것인가...! 
오면 밤샘 번역은 초예정이고요.. 안오면 내공을 갈고 닦는 여름으로 귀하게 쓰겠습니다. 


3. 
다음주에 졸업시험 재시다. 벌써 6개월이 이렇게 지나갔군요. 
지난 졸업시험을 칠 때는 내가 동시를? 정말 할 수 있을까? 돈받고? 이런 나 자신에 대한 의구심이 강했고 그 결과 동시통역 과목들은 사이좋게 탈락했다ㅋㅋㅋㅋㅋ 그래서 시험 결과를 받고도 너무나 수긍할 수 있었어ㅋㅋㅋ 

하지만 지난 3-4월을 보내면서 마음을 고쳐먹었다. 물론 하루아침에 고쳐진 건 아녔다. 장황하고 지난한 자기반성과 자아성찰의 시간을 거친 후.. 
이번 달에 학교에서 재학생들 대상으로 하는 특강을 매 학기 열어서 동시 연습을 할 수 있게 해주는데 이번에 부스가 남는게 있다며 졸업생 중에 오고 싶은 사람을 오라고 했어서 하루 가서 오랜만에 동시 부스 안에 들어가서 통역 하루 했는데 매우매우매우 재밌었다!

순차도 재밌지만 동시만의 매력이 있고 부스 안에서 쫄깃한 그 시간이 매우 좋다. 

그리고 이번주 통역 일 하면서 부스가 없긴 했지만 무선송수신기 세팅 하에 행사 개회식 동시통역을 할 일이 있었는데, 나름 돈받고 하는 첫 동시였다. 학교에서 트레이닝 받은 것이 이렇게 발휘되는구나 느꼈다. 첫 경험은 모두모두 소중해버렷! 


4. 
요즘 최대 고민은 수면습관인데 수면재교육 받고 싶다. 급한 일들 지나가면 좀 찾아봐야지. 
by 김첨지 | 2017/05/20 15:45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monchemin.egloos.com/tb/441563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나는 나의 길을 간다
by 김첨지
Calendar
카테고리
전체
la vie continue
brouillon
ebenezer
최근 등록된 덧글
미드 보면서도 저 대사 ..
by 김첨지 at 05/14
영어 책을 읽어봐
by 솝 at 05/14
이미 추리소설도 시도해..
by 김첨지 at 05/13
그럴땐 역시 추리소설!
by 로로 at 05/13
쇼미더머니 안봐서 뭔 ..
by 김첨지 at 05/01
이글루 파인더

태그
뚝뚝 papier-modelle GFM 양복이야기 운동 compte_rendu 고향 무라카미라디오 통역사 넷플릭스 통역 아Q정전中 수영 사진 다시는하지않겠다ㅋㅋㅋ 인생의큰깨달음 결심따위에너지낭비구나 부산 아이폰으로 번역 밀레 루쉰 2012프로야구 심윤경 요가녀again 라오스 기억할것 크로스핏 무라카미하루키 지정생존자
전체보기
rss

skin by zodiac47